|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14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축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7월28일 16시15분 ]
  스페인 언론이 축구 명문 클럽 FC바르셀로나(스페인)의 소식을 전하며 일본 욱일기를 사용해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스페인 스포츠전문매체 '마르카'는 28일(한국시간) 바르셀로나의 일본 원정 친선경기 소식을 전하면서 욱일기를 기사 상단에 사용했다.
욱일기는 일국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전범기로 제2차 세계대전 때, 일본군이 활용했다.
이 매체는 바르셀로나 선수들의 뒤에 욱일기를 두고, 욱일기 중심에 바르셀로나 구단 로고를 배치했다. 
그동안 월드컵, 아시안컵, 일본 프로축구 J리그 등에서 수차례 욱일기가 등장해 논란을 빚었다. 
SUPER SUV, 트래버스
한편, 바르셀로나는 27일 일본에서 J리그 빗셀 고베와 친선경기를 가졌다. 2-0으로 이겼다. 코파아메리카(남미축구선수권대회)에 참가했던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 루이스 수아레스(우루과이)는 원정에 동행하지 않았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시즌 1·2호골 터뜨린 손흥민, MOM 선정 (2019-09-15 16:57:16)
잘싸웠다 한국, U-20 첫 준우승 (2019-06-16 16:32:51)
수원시의회, 전주시의회와 친선...
광명6동 참좋은 우리교회, 소외...
강태형 의원, “경기문화의전당...
화성시의회 박연숙 의원, ‘향...
수험표 찾아주고, 지각생 태워...
부천시, 청년정책포럼 ‘N포세...
광명시, 지방세 과오납 환급금 ...
현재접속자